|  9789  | 1/408     
AJW-WORLD 2015-04-14 23:05:10

http://www.anjaewook.org

[V.Clip] 20150411 러닝 스로의 명수비펼친 안재욱의 짜릿한 승리야구, 야봉리그 재미삼아 vs 감사원 블루아이스[+YouTube]


[V.Clip] 20150411 러닝 스로의 명수비펼친 안재욱의 짜릿한 승리야구, 야봉리그 재미삼아 vs 감사원 블루아이스 (Blueais)
2015. 04. 11
경기도 양주, 백석 생활체육공원



https://youtu.be/BGTAd5_FlOM

Click Play Button to Start


Enem

[한스타] 여성팬들 “안돼, 안재욱 어디든 맞히면 안돼”
http://www.hanstar.net/338901/


“다 안돼, 새 신랑 될 안재욱 어디든 맞히면 안돼”

[말말말] 한국과 일본에서 온 안재욱 여성팬들


[ 한스타 = 김희로 기자 ] 재미삼아와 감사원의 한스타 야구 봉사리그 5라운드 경기. 4회까지 3-10으로 크게 뒤진 재미삼아 5회 초 공격. 1사 주자 2,3루 상황서 타석엔 3번타자 안재욱. 감사원 투수 박재우는 강속구를 가진 투수. 빠른 몸쪽 공이 연달아 안재욱을 향했고 안재욱은 몸을 비틀며 피한 후 “나 장가 가려는데 왜 이러지”라며 중얼거리듯 혼자말.

이에 상대 포수 이경준은 투수를 향해 “새 신랑 될 건데 조심해서 던져. 다리는 돼도 허리는 맞히면 안돼”라고 고함. 두 팀 덕아웃은 물론 응원하던 팬들까지 박장대소. 이를 들은 안재욱 여성 팬들은 “다리도 안돼, 안재욱은 어디든 맞히면 안돼”라고 입을 모아 합창.

안재욱은 끈질긴 승부끝에 볼넷을 골라 1루를 채워 만루를 만든 상황. 다음 타자 이용민이 왼쪽 담장을 훌쩍 넘기는 홈런포를 가동해 4점을 추가하며 추격을 시작. 이 후 재미삼아는 4안타를 추가해 2점을 더 뽑아 9-10으로 감사원을 압박.

6회 초 재미삼아 공격 1번타자 이성진 내야안타로 진루한 데 이어 2번 승병욱 사구로 무사 1,2루. 다음 타자 안재욱이 타석에 들어서 상대 투수 박재우와 승부. 이때 다시 몸쪽 공이 나오자 5회 초 안재욱 어디든 맞히면 안된다고 소리질렀던 여성팬들은 또 안돼를 연발. 다시 주변에 웃음보가 터졌고 삼진으로 돌아서던 안재욱도 재미있다는 듯 장난기 담긴 미소로 확실하게 팬서비스.
Read more at http://www.hanstar.net/338901/#SCRYU2gQD520RAvt.99
2015/04/15
(17:55:34)

 Delete


Enem

[한스타] 안재욱·이상윤, 팀 승리 이끈 ‘스타 본능’
http://www.hanstar.net/338873/


[ 한스타 = 김희로 기자 ] 스타들은 어디에서나 빛난다. 방송이나 무대위에서도 그렇지만 스포츠 현장에서도 그들은 스타답게 자신들이 왜 스타인가를 기량을 통해 여실히 보여준다. 지난 11일 양주 백석야구장에서 열린 한스타 야구봉사리그(이하 야봉리그)에서 재미삼아의 안재욱과 이기스의 이상윤이 이를 입증했다.

이날 재미삼아는 야봉리그 5라운드에서 공직자팀 감사원 블루아이스(이하 감사원)를 맞았다. 지난 3월 28일 한국수출입은행 파이터스를 15-6으로 완파하고 1승을 올린 재미삼아는 리그 2연승을 위해 안재욱, 이성진, 정태우, 박기연 등 팀의 주축선수들이 대거 출장했다.



재미삼아 3루수 안재욱이 1회 말 어려운 타구를 건져올려 멋진 러닝스로를 해 타자주자를 아웃시키고 덕아웃으로 돌아오고 있다.

그러나 선발투수 강원태가 난조에 빠지며 1회부터 감사원에 끌려갔다. 2회까지 무안타에 볼넷 하나만 얻어 0-5로 뒤진 재마삼아는 3회 초 공격에서 타격이 살아났다. 선두 이용희가 사구로 나가자 9번 박기연이 중전안타로 주자를 불러들였다. 다시 이성진이 볼넷으로 출루한 후 1사 상황서 3번 안재욱이 타석에 들어섰다. 1회 중견수쪽으로 큰 타구를 날려 타격감을 조율한 안재욱은 결의를 다지며 방망이를 곧추세웠다.

그리고 상대 투수 박재우의 빠른 공을 힘차게 끌어 당겼다. 날카로운 타격음과 함께 솟아오른 공은 좌익수 앞에 떨어지는 2루타. 2명의 주자는 연이어 홈베이스를 밟았고 안재욱은 2루에서 환호했다. 점수를 내지 못하면 경기를 그르칠수 있는 상황에서 나온 2루타였다. 재미삼아의 추격 발판을 마련한 천금의 2타점을 안재욱은 해냈다.

가라앉아 있던 재미삼아 덕아웃 분위기는 순식간에 활기를 되찾았다. 팀의 상징이랄수 있는 안재욱의 2루타가 팀의 경기 흐름을 바꾸는 신호탄이 됐다. 선수들은 떠들썩하게 동료들을 응원하고 이어진 이용민의 안타에 환호했다. 10여명의 일본 여성팬을 포함한 재미삼아 응원단도 덩달아 달아올라 선수들의 사기에 힘을 보탰다.


image: http://www.hanstar.net/wp-content/uploads/2015/04/IMG_6509-500x357.jpg
안재욱의 재미삼아 경기가 있는 날이면 어김없이 국내외 팬들이 야구장을 찾는다. 11일 양주 백석야구장을 찾은 일본 여성팬 10여명이 안재욱의 일거수일투족을 카메라에 담고 있다.
안재욱의 재미삼아 경기가 있는 날이면 어김없이 국내외 팬들이 야구장을 찾는다. 11일 양주 백석야구장을 찾은 일본 여성팬 10여명이 안재욱의 일거수일투족을 카메라에 담고 있다.

반등의 기회를 잡은 재미삼아의 타격은 5회 초부터 폭발했다. 3-10으로 뒤졌던 재미삼아는 5회 한꺼번에 6점을 내고 9-10으로 턱밑까지 추격했다. 이때도 박기연 이성진의 연속 안타에 이어 1사 후 타석에 들어선 안재욱은 인내심을 가지고 볼넷을 골라 만루를 만들었다. 그리고 이용민의 만루홈런. 기회가 왔을때 이를 이어가는 안재욱의 재치가 돋보였다.

6회 재미삼아는 다시 7점을 뽑는 괴력을 발휘하며 결국 감사원에 16-14로 대역전극을 펼치며 2연승에 성공했다. 그 중심에 안재욱이 있었다. 인재욱은 이날 3타수 1안타 2타점을 올렸다. 평범한 기록이지만 3회 초 추격의 2타점 2루타로 팀 분위기를 반전시키는 핵심역할을 했다. 동료와 팬들이 무엇인가을 기대하는 순간 이를 해내는 숨길수 없는 스타성을 과시했다.

어디에서든 스타는 빛난다. 안재욱도 그렇고 이상윤도 그렇다. 무엇이든 해야 할 때가 오면 본능적으로 그 기회를 느낀다. 그리고 대단한 집중력으로 이를 해결한다. 그래서 그들은 스타다. 11일 양주 백석야구장에서 안재욱과 이상윤이 팀 승리의 구심점 역할을 하며 주인공이 됐다.

jsnam0702@naver.com

Read more at http://www.hanstar.net/338873/#MIYVuRx9HbYoP9Tq.99
2015/04/15
(18:00:01)

 Delete


FrankScaxy
how does kamagra work on women: https://www.goldkamagra.com kamagra oral jelly
what is an std <a href="https://www.goldkamagra.com/#">kamagra soft</a> kamagra gold tabletten
2020/10/21
(01:48:18)

Delete


NAME
PASSWORD
CODE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새로고침

COMMENT
SIZE ↓

   [해럴드경제뉴스-해외토픽]프랑스 유명 밀랍박물관, 싸이 등 한류스타 8명 전시 [6]

思月

   우리 오늘 한번 털고 갑시다!! [9]

思月


Copyright 1999-2020 / skin by ZZONG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