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326  | 6/67     
Enem 2004-03-13 14:34:26

[東方早報] 안재욱은 여타 톱스타같은 매너를 보였다. 그러나 그건 그가 어찌할 수 있는 일이 아니었다.

상해의 기자들은 이번 안재욱씨의 임정청사 방문시의 통역에 대해 불만이 많았나 봅니다.
간략하게 설명한 기사내용입니다. So many thanks dear Rainbow for your translation ^^


《東方早報》



'의식을 하지 않고 고개를 들고 있는 모습만이어도,  안재욱의 대스타적 풍미가  의심할 바 없이 깊이 드러난다'
[이 신문 사진 밑에 있는 문장 내용]




안재욱씨가 말을 하고 있을 때, 통역자는 저혼자만 웃고 있고, 세세한 내용을 통역을 해주지 않았다.
그래서 기자는 안재욱씨가 무슨 말을 하는지 무슨 조크를 하고 있는 지 이해를 할 수 없었다.

안재욱은 톱스타의 매너를 보였다. 통역자가 아주 잘~~ 보좌했기 때문이다. (풍자조)

첫째, 근래에 상해에 중국에서 한국의 유명스타가 오지 않았었기 때문에, 안재욱의 출현은 매체를 최고 흥분하게 만들었고 많은 매체들이 취재를 왔는데,  미리 예정된 발표회장이 없어서, 현장의 상황은 아주 혼란스럽고 사람들로 가득찼다.
안재욱은 그 상황을 보면서 심각한 표정이 되었다. 주최측은 질서를 유지하지 않으면, 안재욱이 비밀통로로 떠날 것이다라고 매체를 위협했다.

두번째,  상해에서 오랜 연예활동을 하고, 상해 말을 하는 안재욱이 자신감있게 국문화에 대해 시험을 해보라는 도전을 하고자 했던 기자는, 언어 문제로 인해, 매체들이 그와 대화를 할 수가 없었다.

최근의 근황에 대해서 묻자, 통역자는 오직 한국에서 막 천생연분을 끝냈다.라고 대답을 했지만
안재욱의 율동적 제스츄어를 볼 때, 기자들의 생각에는 재욱은 사람들에게 그의 입의 상처 문제로 일을 할 수 없다라고 말을 하는 것 같았다.
재욱은 많은 제스츄어를 취하면서 대답을 하지만, 통역자의 입을 통하면 단지 간단한 문장이 되어 나오고 만다.

셋째 문제,
최근 안재욱에 대한 어떤 뉴스도 직접 들은 적 없어서, 자연 현장의 분위기는 한층 들뜨고 활발 했고, 그의 대답은 항상 한국어를 알아 듣는 사람들을 아주 웃게 만들었다. 그러나 통역을 거쳐 나온 답을 들으면 기자들은 실망을 했다.

가장 큰 문제는 장나라하고 왜 작품을 하지 않는가고 묻는 질문에 답하는 재욱의 행동으로, 장나라와 사랑을 하기에는 그가 너무 나이가 많아서, 그들이 연인으로 나오기엔 나이차가 많이 난다..라고 통역자의 대답을 기다리기 전에 그런 느낌을 받았는데,  웃어대던 통역자의 답은 아주 간단했다. '장나라하고 함께 일한다면 영광이라고 생각한다"
안재욱이 좀더 보충적 말을 해, 장나라 또한 웃었는데, 통역자는 오직 그의 농담을 그 스스로만 즐길 따름이지 매체에 전달해 주지 않았다.



우클로버
아,,,,,,,,,,,,,통역이 항상 문제네요.,..-.-.
기자들도 참 안타까웠겠네요..
뭔말인지 알아들어야 오빠의 재치도 발견하고 즐겁게 웃을수도 있을텐데 말이죠..
2004/03/13
(14:50:29)

Delete


콧물택시
무늬만 통역관이었나보네요... 2004/03/13
(15:42:24)

Delete


Friend
콧물택시님 재밌어요 ^^
늘 통역이 문제지요, 자기나라 말 하듯 그렇게 유창하게 할 수 있는 사람이 드믈긴 하겟지만,
재욱씬 늘 강한 긍정속에 부정을 하고, 하는 말 자체자체가 조크를 담고 있는데,
그걸 캐치할 능력은 한국사람도 잘 놓치지 않나요? ^^
2004/03/13
(16:01:47)

Delete


Jenny
언능 중국어를 배우던지 해야겠네여~~ 재욱오빠 쪼매만 기둘리세요!! 중국어 열씨미 배워서 오빠 통역관 해드릴께요~~ 푸하하^^ 2004/03/13
(17:59:53)

 Delete


Enem
제니님 빨리 배워요~~^^
이런일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도록 ^^
2004/03/13
(19:19:40)

Delete


진주
통역을 남자를써야 하겠어요.
여자들은 아마 안재욱의 매력에 도취돼서 번역 임무를 잠시 잠시 착각 하나봐요.
언젠가 티비에서 사회보는 여가수?던가요 안재욱 보고 황홀한지(웃기는말도 하지않아도)
대본도 다 못읽고 웃느라 정신 없데요.
2004/03/14
(02:54:05)

Delete


Friend
항상 진주님 말씀은 저를 웃게 합니다 ^^
맞어요..ㅎㅎ
2004/03/14
(13:57:38)

Delete


   


   [NEWSPAPER]Shanghai news daily [4]

Cissy


Copyright 1999-2024 / skin by ZZONGA